배우 김소현(19)이 넷플릭스 오리지널 드라마 '좋아하면 울리는'에 캐스팅

기사입력:2018-10-18 12:15:00
center
(사진출처=김소현페이스북)
[콘텐츠경제] 배우 김소현(19)이 넷플릭스 오리지널 드라마 '좋아하면 울리는'에 캐스팅됐다. 주인공 '김조조' 역이다.

반경 10m 안에 좋아하는 사람이 들어오면 익명으로 알려주는 애플리케이션이 보편화됐지만, 여전히 자신과 상대방의 진심을 알고 싶어하는 사람들의 이야기다. 천계영(48)의 동명 웹툰이 원작이다.

김조조는 좋아하면 울리는 앱이 나온 후 새로운 로맨스에 빠진다. 아픈 가족사에도 불구, 밝은 인물이다.

드라마는 내년에 넷플릭스에서 공개된다.

박정배 기자 news@